• 현재 등록차량 : 0
  • 차량급구 : 8,408
  • 시세문의 : 13,612
  • 유지비 아끼는 정비업체 이용방법

   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

  • 글쓴이 : 오일프라이스워치
  • 08.06.13 09:23:36
  • 추천 : 0
  • 조회: 16974


안 그래도 치솟는 기름 값으로 차 유지비가 많이 지출되는 상황에서 매년 80만원 넘게 들어가는 수리비는 가계에 큰 부담. 차를 안전하고 알뜰하게 정비하는 지혜가 필요하다는 얘기다. 정비업체를 선택하고 이용할 때 꼭 알아둬야 할 7계명을 소개한다.

1. 사전 정보를 구한다

운전은 잘 하지만 정비는 잘 모르는 운전자들이 대부분이다. 정비 지식이 부족한 운전자들은 정비업체를 방문할 때 약자가 된다. 악덕 정비업자의 좋은 먹잇감이 될 수 있다. 정비업체에 가기 전 자동차시민운동연합 등 자동차관련 소비자단체나 자동차관련 사이트 내 ‘정비상담’ 코너를 이용해 정보를 얻은 뒤 정비업체를 방문하면 바가지를 쓸 위험이 줄어준다.

2. 정비업체 비교견적은 필수

엔진오일이나 에어컨 가스, 자동변속오일 등을 점검할 때는 단골정비업체를 이용하는 게 경제적이다. 그러나 장거리주행이나 타지에서 긴급한 고장이 발생할 경우 자칫 방심했다가는 악덕 정비업자의 농간으로 큰 피해를 볼 수 있다.

예상보다 많은 정비료가 나오거나 10만원 이상 정비료가 들어갈 경우 단골 정비업체에 전화해 확인해봐야 한다. 시간 여유가 있다면 다른 업체에서 견적을 받아보는 것도 좋다.

3. 터무니없이 싸다면 일단 의심

유난히 싼 값에 정비해준다는 정비업체는 조심해야 한다. 미끼상품을 내세워 과잉정비를 하거나 미끼품목 외에는 오히려 더 비싸게 정비해주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.

4. 전문점을 최대한 이용한다

정비업체도 분야별로 전문화되고 있다. 타이어, 자동변속기, 엔진종합진단, 신차전문정비업소, 고령차전문정비업소 등으로 세분화되고 있다. 전문정비업소를 이용하면 가격도 저렴하고 안전하게 실속정비를 받을 수 있다. 이때도 비교견적은 필수.

5. 정비 전 견적서를 받아둬라

정비를 받고 나서 가격을 흥정하는 건 금물. 자동차관리법시행규칙 제134조에는 점검 및 정비견적서를 발부하도록 돼 있다. 견적서의 내용이 예상을 초과하거나 정비품목이 많을 경우에는 타 정비업소의 견적을 받거나 자문을 구하는 게 현명하다.

6. 저질 중국산 부품 조심해야

포장만 국산품인 저질 중국산 부품이 종종 유통되고 있다. 타이밍벨트, 필터, 전조등, 플러그, 연료펌프 등이 주로 국산으로 둔갑된다. 타이밍벨트의 경우 순정품은 8만km까지 쓸 수 있지만 저질 중국산 부품은 그 절반도 못쓰고 끊어진다.

타이밍벨트 값 몇 만원을 아끼려다 갑작스레 벨트가 끊어져 엔진헤드 등을 정비하는 데 100만원 이상 들어갈 수 있다. 정비업체가 원산지를 속였다면 피해보상을 요구할 수 있다. KS 부품을 사용하고, 정비내역서에 원산지를 적어두는 게 현명하다.

7.정비 및 점검내역서를 요구한다

자동차사후관리점검 및 정비내역서를 정비업체에 반드시 요구해 교부 받아둬야 한다.

정비업자가 고친 차에 대해 사후관리를 이행하지 않을 때는 정비업자에게 과태료가 부과된다. 추후 과잉 및 부실 정비가 발견되면 정비내역서에 근거해 피해를 구제받을 수 있다.

그러나 많은 소비자들이 정비 후 정비내역서를 교부받지 않아 과잉 및 부실정비로 피해를 보고 있다. 정비가 끝난 뒤에는 정비내역서를 발부받아 보관해둬야 피해도 구제받을 길이 열리고 30~90일간 무상보증수리를 받을 수 있다.
Tags :
  •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.
목록 tweet facebook
  • 감찰관 09.02.11 18:15:12
    무자격 정비공너무많다 필히 자격증걸려있는곳은 정직합니다 그냥 어깨로 배운분들 차량만지지좀마세요 내차가 마루타용인가요

자동차별 등록건수